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강릉
‘강릉 인문 독서대전’ 2만여 명 방문월화거리 일원에서 ‘책 읽는 도시 강릉

‘2018 강릉 인문 독서대전’이 방문객 2만여 명의 발길을 끌어 모으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지난 주말 월화거리 일원에서 ‘책 읽는 도시 강릉, 인문정신의 요람’을 주제로 열린 이번 독서대전은 아이와 어른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져 방문객들의 호평을 받았다.

특히 ‘월화거리 역사 풍물탐방’은 관광객들의 참여가 줄을 이었고 강릉출신 개그맨인 윤정수의 토크콘서트를 비롯 조선희, 김별아, 이순원, 김도연 소설가 등이 출연한 ‘작가와의 만남’ 프로그램도 인기를 끌었다.

또한 예산절감 차원에서 과감히 개막식을 없애는 한편 ‘강릉부사 납시오’, ‘월화전 갈라공연’ 등 지역 대표 공연 무대와 월화전동화이야기, 강릉 설화 이야기 4컷 만화 전시, 나도 유튜BOOK, 어린이십자말풀이,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통해 지역의 특색 있는 문화 예술을 보여준 점은 높은 평가를 받았다.

행사장이 중앙․성남시장과 가까워 동선이 자연스럽게 시장으로 이어진 점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다만 일교차가 큰 11월의 날씨로 인해 야간 프로그램이 없었던 것은 아쉬운 점으로 꼽혔다.

행사장을 방문한 시민들은 “시민체험이 많고 행사장이 시장과 이어져 있어 볼거리와 먹거리가 많아 더욱 즐거웠다”고 말했다.

최은주 기자  jihom@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