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복지
강원도교육청, 난독학생 지원 위한 촘촘한 안전망 구축강원도 난독학생 지원 포럼 개최, 올해 민-관-학 협력으로 춘천 초등학생 57명 지원

한글 미해득 학생과 난독 학생들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강원도 난독학생 지원 포럼’이 6일 오후 2시 한림대학교 국제회의실에서 개최된다.

한림대학교가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읽기 부진 학생 및 난독 학생에 대한 효과적 지원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로, △‘난독학생 문해력 향상 사업의 성과와 과제’ 주제발표, △학교, 교육지원청, 대학, 사회적 기업, 학부모 등이 함께 의견을 나누는 라운드 테이블과 종합토론 등으로 구성된다.

도교육청은 ‘한글교육 책임제’의 일환으로, 올해부터 한림대학교 언어청각부와 함께 심각한 읽기 부진 학생에 대한 정밀 진단과 난독학생 문해력 향상 지원 사업을 추진해왔다.

이에 따라, 춘천권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상반기에 진단평가를 실시하고, 하반기에는 난독 중재가 필요한 6개교 57명의 학생을 선별해 최대 30회에 걸친 난독 치료 활동을 하고 있다.

도교육청 김경희 초등교육담당 장학관은 “전문기관과의 협력을 통한 난독학생 지원 사업은 풍부한 독서활동과 즐거운 배움으로 이어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며, “올해의 성과 및 효과를 분석하여 내년의 지원 방향을 설정하겠다”고 밝혔다.

최은주 기자  jihom@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