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안전교통
강원소방, 2018 인명구조견 최우수기관 선정- 강원소방 인명구조견 600회 출동 39명 구조…

강원소방본부(본부장 김충식)가 “ 2018년 전국 최우수 119인명구조견 운용기관으로 선정되어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수상은 8개 시 ․ 도 10개 기관을 대상으로 구조견관리, 시설 및 사육환경, 인적 환경부분 등 20여 항목의 평가가 이루어 졌으며, 강원소방본부는 훈련상태, 건강관리 분야 등 전 분야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강원소방본부는 1998년 11월 전국최초로 인명구조견을 배치하여 현재까지 각종재난 현장에 600회 출동하여 39명의 귀중한 생명을 구조하였다.

1998년 최초의 구조견인 ‘다재’,‘다솔’부터 2015년 11월에 은퇴한 ‘세풍’ 까지 8두의 구조견를 은퇴시켰으며, 현재는 인명구조견 3마리(지나, 죤, 마루)가 배치되어 산악구조, 붕괴사고현장 등 각종 재난 현장에서 활약하고 있다.

또한 이번 시상식과 함께 실시된 ‘인명구조견 현장배치 출정식’에서는 그동안 재난현장에서 활약하다 은퇴하는 구조견‘죤’의 뒤를 이어 새롭게 현장에 배치되는 인명구조견 ‘장비’가 늠늠한 모습으로 출정식을 가졌다.

퇴역하는‘죤’은 2015년에 배치되어 각종 구조현장에 100회 출동하여 13명의 소중한 인명을 구조하였다 특히 2017년 7월 인제 방태산 조난자 10명을 투입 1시간 30분 만에 찾아 주위를 놀라게 하였다. 죤은 17일 퇴역 후 일반에게 분양될 예정이다.

한편 신규 배치되는‘장비’는 2주간의 친화훈련을 마치고 14일 부터 현장에 배치된다.

김동기 강원소방본부 특수구조단장은 “인명구조견이 재난현장에서 최상의구조능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관리에 철저를 기해 도민의 안전에 기여 하겠다”고 밝혔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