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안전교통
강릉선 KTX 활성화 및 안전확보 촉구 범 시민 서명운동 전개

강릉선 KTX 활성화 및 안전확보를 촉구하는 시민 서명운동이 전개된다.

강릉시와 강릉상공회의소에 따르면 21개 읍면동 및 사회단체별로 강릉선 KTX 활성화 및 안전확보를 촉구하는 시민 서명운동을 벌여나가기로 했다.

이미 강릉시의회, 강원도 시장‧군수협의회, 강릉시번영회, 강원도상공회의소협의회 차원에서 국회, 국토교통부, 코레일 등에 건의한 데 이어 이번에 범시민 서명운동을 전개하여, 내년 1월 신년인사회에서 결의문을 채택하고 관련 부처와 기관을 직접 방문하여 22만 강릉시민의 의지를 표명할 예정이다.

시민‧사회단체들은 강릉선 KTX의 활성화와 사고 재발 방지를 위해 △ 강릉선 KTX 출발‧종착역의 서울역 일원화, △ 강릉선 KTX의 서울~강릉 간 무정차 운행, △ KTX 안전성 확보를 통한 신뢰 회복 등을 강력히 요구하고 있다.

강릉상공회의소 김형익 회장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최에 맞춰 개통한 강릉선 KTX는 동계올림픽 이후 이용객이 점점 감소하고 있으며, 특히 지난 탈선사고 이후 이용객이 급감하여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 균형발전 등 당초 기대했던 개통효과가 반감되고 있다”라며 “22만 강릉시민의 의지를 하나로 모아 강릉선 KTX의 활성화 및 안전확보 대책을 강력히 촉구하며, 요구사항이 반드시 관철될 때까지 상경집회 등 강경 대응도 불사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