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홍천/횡성
홍천 정명(定名) 새로운 천년, 새해맞이 행사 개최기해년 첫날 남산정산서 소망기원제․떡국 함께하기 등

강원 홍천군과 홍천향교(전교 최수옥)는 홍천 정명(定名) 새로운 1,000년의 출발을 알리는 ‘2019 기해년(己亥年) 새해맞이 행사’를 새해 1일 오전 6시 30분 홍천시내 전경이 보이는 남산 최정상에서 홍천향교청년유도회(회장 이규대)와 여성유도회(회장 김정숙)의 주관으로 홍천군민 안녕과 희망을 기원하는 새천년 소망기원제, 새로운 희망꽃씨 풍선날리기, 새해 새아침 떡국 함께하기 등 새해맞이 행사를 개최한다.

홍천의 새로운 천년을 활짝 여는 2019년 새해맞이 행사에는 허필홍 홍천군수, 김재근 홍천군의회 의장, 최수옥 홍천향교 전교, 박주선 홍천문화원장, 이형주 홍천군노인회장 등 각급 기관·단체장과 군민 등은 물론 각 사회봉사단체와 산악회들도 남산 정상에서 새해를 시작할 계획을 세워 역대 가장 많은 약 3,000여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홍천군민의 새천년과 새희망이 담긴 소망기원제 봉행과 함께 새해의 일출을 맞이할 계획이다.

새해 아침 해맞이에 참석한 군민과 관광객들은 홍천의 활기찬 새천년에 떠오르는 첫 태양을 바라보며 새해의 희망을 함께하고, 2019 기해년 황금돼지띠 해의 소원을 담은 소망꽃씨 풍선을 창공으로 날리며 만세삼창 등의 퍼포먼스를 연출한다.

특히 홍천향교청년유도회는 지난 23일부터 행사장 정비 및 떡국나눔 장소의 추위를 녹일 땔감나무 등을 마련하는 등 새로운 천년 해맞이 행사에 차질이 없도록 여성유도회 및 청년유도회부인회와 새해 3,000인분의 떡국준비는 물론 홍천축협봉사단의 차봉사 등 만반의 준비를 기하고 있다.

이규대 회장은 “기해년 새해아침은 홍천군의 새로운 천년을 시작하는 해로 큰 의미가 있는 만큼 더욱 활기차고 힘찬 비상을 위해 홍천향교 유림회원 전체가 정성과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면서 “홍천군민과 홍천의 해맞이를 찾아오신 관광객 등 모든 분들이 새해의 덕담과 홍천 천년의 첫 시작을 함께하셔서 새해 희망의 문을 활짝 열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