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복지여성
2019년 달라지는 강릉시 출산지원 시책아이낳고 기르기 좋은도시 강릉!

강릉시는 저출산 위기 극복을 위해 2019년부터 출산지원금을 확대하고 건강한 임신과 출산을 위한 모성건강관리 강화를 통한 아이낳고 기르기 좋은도시 강릉 만들기에 주력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금까지 출산지원금은 첫째 10만원, 둘째 30만원, 셋째 50만원, 넷째아 이상 100만원을 지급 하였으나, 2019년 1월 1일 출생아부터 출산지원금은 첫째 30만원, 둘째 50만원, 셋째아 이상 100만원 지급으로 확대 지원되며, 지급기준은 출생아의 출생일을 기준으로 강릉시에 주소를 두고 있어야 한다.

또한 신혼부부에게 풍진 검사도 무료로 지원할 예정이다. 풍진이란 루벨라 바이러스(Rubella Virus)가 호흡기를 통해 전파되어 생기는 질환으로 임신 초기의 여성이 감염될 경우 태반을 통해 태아에게 바이러스가 전파되며, 풍진에 노출된 태아는 출생 시 발육지연과 선천성 심장질환 등 선천성 풍진 증후군이 올 수 있으므로 임신 전 풍진 항체 유·무 검사 받는 것을 권장하며 풍진 면역이 형성되지 않았다면 적어도 임신 시도 3개월 전까지는 백신 접종을 완료해야 한다.

한편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 사업은 지원 항목이 대폭 확대(5개→11개)로 조기진통, 분만 관련 출혈, 양막 조기 파열, 태반 조기 박리, 임신중독증까지 지원 대상이 되었지만 2019년 1월 1일부터는 절박유산, 자궁경부 무력증, 분만 전 출혈, 전치태반, 양수과다증, 양수과소증이 추가로 지원된다.

시 관계자는 “출산율 증가와 모성과 태아의 건강증진을 위한 프로그램 확대로 모유수유, 요가, 신생아관리, 숲 태교 등 산모들이 다산할 수 있는 사회적 기반을 강화할 것이다”고 전했다.

달라진 모자보건사업에 대한 문의사항은 모자보건T/F팀(033-660-3077)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