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청권
수자원공사, 올 상반기 신입사원 260명 뽑는다
© 뉴스1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한국수자원공사가 올해 상반기 일반직 채용형 인턴 240명과 전문직 20명 등 총 260명을 선발한다. 입사 원서 접수 기간은 1월 23일부터 2월 1일 오후 6시까지다.


채용형 인턴은 3개월 동안의 인턴기간을 평가해 전체 선발 인원의 80% 내외를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제도다.

일반직 채용형 인턴 선발 인원은 직렬별로 행정 50명, 토목 77명, 전기 41명, 기계 31명, 전자통신 21명, 환경 20명 등 모두 240명이다.

일반직 입사지원자는 직렬과 더불어 한강권역(수도권, 강원), 금·영·섬권역(충남/북, 전남/북), 낙동강권역(경남/북)중 하나의 권역을 선택해 지원해야 한다.

지원 요건은 연령과 학력, 전공 제한 없이 어학요건(토익 700점 이상 등)만 충족되면 되며, 지원한 직렬과 권역별로 경쟁 선발한다.

일반직의 채용 전형절차는 별도의 서류전형 없이 지원자의 연령과 학력, 전공이 블라인드 처리돼 1차 NCS직업기초능력 필기시험, 2차 직무PT면접(직업성격검사 포함), 3차 역량면접으로 진행한다.

이후, 3개월 동안의 인턴과정 평가 등을 통해 상위 80% 내외인 200여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고 나머지 20% 내외(40명)는 일정 점수이상이면 채용후보자 자격을 부여해 올해 말일까지 퇴사나 휴직 등 기존 직원 중 결원이 발생할 경우 채용될 수 있다.

전문직 채용은 건축 3명, 전산 3명, 조경 6명, 지질 4명, 빅데이터 1명, 기록물관리 1명, SAP 개발(인사, 재무 등) 프로그램 담당(ABAP) 2명 등 20명을 선발, 1년 동안의 근무평가에 따라 정규직 전환을 결정한다.

관련분야의 석사이상 또는 학사 후 3년 이상의 경력이 필요하며, 1차 직무지식평가 필기시험과 2차 자격요건 서류적부심사, 3차 직무PT면접(직업성격검사 포함) 및 4차 역량면접으로 진행한다.

한국수자원공사의 2019년 상반기 일반직 신입사원과 전문직 일반공채 입사지원 원서 접수는 온라인으로만 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