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청권
'공직선거법 위반' 이규희 의원 벌금 500만 원 구형
대전지방법원 천안지원© News1


(대전ㆍ충남=뉴스1) 김아영 기자 =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더불어민주당 이규희 국회의원에게 벌금 500만 원이 구형됐다.


13일 대전지방법원 천안지원 제 1형사부(부장판사 원용일) 심리로 열린 결심 공판에서 검찰은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이 의원에 대해 벌금 500만 원에 추징금 45만 원을 구형했다.

이에 대해 이 의원 측 변호인은 "당시 A예비후보로부터 돈을 받은 것은 맞지만 돈을 그 자리에서 돌려준다면 국회의원 경선을 앞두고 A씨가 상대 후보를 지지할 것을 우려해 경선을 마친 후 돌려주려 했다"며 "본인이 자백하고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선처를 호소했다.

이 의원은 지난 2017년 8월 천안시 지역위원장으로 재직하면서 한 예비후보로부터 "충남도의원 공천이 되도록 도와주겠다"며 식사비 등의 명목으로 45만 원을 받은 혐의로 기소됐다.

또 같은 해 7월 같은 당 지역위원회 간부에게 100만 원을 제공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 의원에 대한 선고 공판은 20일 열릴 예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