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청권
옥천군, 만 70세 이상 대상포진 접종비용 전액 ‘파격 지원’
옥천군청© News1


(옥천=뉴스1) 김기준 기자 = 충북 옥천군은 다음 달 4일부터 1년 이상 군에 거주하는 만 70세 이상 전 주민을 대상으로 대상포진 무료 예방접종 사업을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군은 김재종 군수의 민선 7기 공약인 이 사업을 시행하기 위해 사업비 10억7000만원을 편성했다.

특정 나이 이상 주민에게 대상포진 예방 접종 비용 전액 지원은 강원 철원군과 인천 동구에 이어 전국에서 세 번째인 것으로 알려졌다.

의료비 지출이 큰 고령자들은 10만~20만원의 예방 접종 비용이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다.

군은 노인들이 경제적 부담 없이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를 보내도록 하기 위해 이 사업을 복지 공약 가운데 가장 먼저 시행하기로 했다.

대상포진 예방접종은 군내 보건소, 보건지소, 보건진료소에서 쿠폰을 받아 군과 협약한 군내 27개 의료기관 가운데 한 곳을 찾아서 하면 된다. 과거 대상포진 예방접종을 한 주민은 제외다.

군은 대상자가 한때 몰려 혼잡해질 것을 우려해 85세 이상은 다음 달 4일부터, 80~84세는 18일부터, 75~79세는 4월 1일부터, 70~74세는 4월 15일부터 접종하도록 했다.

이 지역의 만 70세 이상 인구는 지난 1월 기준 1만229명이다.

김재종 군수는 “대상포진은 엄청난 고통이 따르는 무서운 병이지만, 비용이 부담돼 접종을 제때 하지 못하는 노인이 많다”며 “노인들의 의료비 부담을 덜고, 질병 예방을 통해 행복한 군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