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수축산
강원도 남북농업교류협의회 창립회의 개최남북농업교류 관련 기관․단체․전문가 및 업무전담 부서장으로 구성
사진=강원도 제공

베트남 하노이에서 2. 27~28일 개최되는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남북 농업교류사업을 발굴하고, 사업내용을 구체화하기 위하여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강원도 남북농업교류협의회 창립회의를 2월 25일 11시 강원도청 본관회의실에서 개최하였다.

남북농업교류협의회는 총 22명으로, 농업교류분야 업무를 전담할 행정지원 부서장인 운영위원 8명과 기술자문, 인․물적 네트워크 협력 및 중앙정부 공감대 형성을 지원할 남북농업교류 관련 기관․ 단체․전문가인 전문위원 14명으로 구성하였으며, 이날 공동협의회장으로 道 박재복 농정국장과 이헌수 (사)남북강원도협력협회 이사장이 선출되었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는 UN대북제재, 북미협상 등 대내외 여건을 감안한 단계별 강원도 남북농업교류사업 방향에 대한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과 사업 아이디어를 수렴하였으며, 향후 남북농업교류사업에 반영할 계획이다.

UN대북제재, 북미협상 등 대내외 여건을 감안하여 단계별 농업교류협력을 추진하며, 1단계 사전 농업교류 기반 구축(민․관협의체 구성, 사업내용 구체화), 2단계 농업교류 재개 합의 및 북한 농업기반 공동조사 실시, 3단계 남북강원도간 경협사업을(공동축산단지 조성, 원예농산물 공동생산단지 조성, 우량 종자 생산․공급, 가축질병 공동방역 시스템 구축 등) 추진할 계획이다.  

향후, 강원도 남북농업교류협의회와 더불어 󰡔남북농업교류 심포지엄󰡕을 개최하여 중앙정부와의 강원도 농업교류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다양한 계층의 의견을 수렴하여, 남북 농업교류사업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공동협의회장을 맡은 道 박재복 농정국장은 “27~28일 개최되는 북미정상회담 등 한반도 평화분위기에 맞춰 농업교류를 통해 남북협력을 강화하여 평화와 번영 강원시대를 열겠다”고 하였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