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속초/고성/양양
고성군, 거진전통시장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 최종 확정

고성군(군수 이경일)은 11일 거진전통시장이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19년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 대상으로 최종 결정됐다고 밝혔다.

이는 2018년도 ‘특성화첫걸음시장 육성사업’ 성과평가 결과 문화관광형 시장으로 선정된 것이다.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은 지역의 역사·문화·관광, 특산품 등 시장의 고유한 특성을 살려 관광객이 지역의 특성을 즐기고 관광할 수 있는 지역 명품시장을 육성하기 위한 사업이다.

거진전통시장은 거진청정해역에서 조업한 각종 해산물과 현지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을 판매하는 고성북부 상권의 중심이자 천혜의 자연경관, 축제 등 풍부한 관광 인프라와 연계하여 지역을 선도할 수 있는 관광시장으로 도약할 수 있는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시장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2년간 최대 10억원(국비 5억, 군비 5억)을 지원받게 되며 앞으로 거진전통시장은 “관광객이 먼저 찾는 시장, 주민들이 만남의 장”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

향후 ▲최북단 청정먹거리 시장구축 ▲DMZ평화관광 연계 사업 ▲상인아카데미 운영 ▲시장 환경 개선사업 ▲지역주민 참여확대사업 ▲대표음식 및 특화상품개발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경일 군수는 “이번 문화관광형 시장 선정을 계기로 상인, 주민, 관광객이 함께 어우러지는 거진전통시장만의 독특한 문화체험 콘텐츠 개발은 물론 상인 마인드 함양, 시장시설 개선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