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권
"알싸한 홍어 맛보러 오세요"…12∼14일 나주서 축제
영산포 홍어축제 © News1


(나주=뉴스1) 박영래 기자 = 코끝을 톡 쏘는 알싸한 맛이 일품인 전라도 대표 음식 홍어의 대향연이 전남 나주에서 펼쳐진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제15회 영산포홍어축제를 개최한다.

축제는 영산강 푸른 물결과 노란 유채꽃이 만발한 영산강 둔치공원 일대를 배경으로 다양한 체험·공연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막걸리를 곁들인 홍탁, 홍어회, 찜, 홍어애국 등 남도의 별미로 정평이 난 숙성홍어를 소재로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 즐길거리까지 3박자를 고루 갖춘 오감만족 축제로 15회째 이어오고 있다.

이번 축제에서는 홍어 예쁘게 썰기, 홍어 시식 왕 선발, 홍어 탑 쌓기, 홍어 깜짝 경매 등 관광객이 참여할 수 있는 경연과 나주시민가요제, 나주시립국악단&합창단 공연, 영산포 선창 콘서트, 초대가수 공연 등 다양한 문화행사가 펼쳐진다.

축제 첫날 개막식 30분 전에는 주민들이 영산포 선착장에 도착한 황포돛배에서 홍어를 옮기는 '흑산도 홍어 배 입항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축제의 흥을 돋울 예정이다.

보 개방에 따른 강 수위저하로 다야선착장으로 이전·운영했던 황포돛배도 홍어의 거리에 위치한 영산포 선착장으로 재이전해 축제장을 비롯한 영산강 일대 유람을 개시한다.

김민주 영산포홍어축제추진위원장은 "봄날의 나른함과 지루함을 확 날려버릴 수 있는 이번 축제에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꼭 방문해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