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
강원도 외국인 전용 관광택시 강릉 발대식 개최한국관광공사와 공동 온라인 홍보 주력, 외국인관광객 유치 확대

강원도와 강릉시는 4월 4일 강릉 KTX역 주차장에서, 강릉 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관계자, 강원도 전담여행사, 한국관광공사 SNS 기자단 및 FIT 외국인 모니터링 투어단 등 1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외국인 관광택시 발대식을 개최하였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강릉시를 통해 사전 선발된 관광택시 50대에 대하여 친절서비스 및 안전운행을 다짐하는 선언문 낭독, 외국인 관광택시 인증서 수여, 외국인 관광택시를 알리는 깃발 부착식의 순으로진행되었다.

발대식 행사에 이어, 한국관광공사 소속 외국인 SNS 기자단과 인플루언서 등 외국인관광객 모니터링 투어단 100명이 직접 관광택시를 타고 추천 관광지를 둘러보는 체험을 진행하였으며, 이들은 체험결과를 바탕으로 불편사항 발굴 등 외국인 관광객의 입장에서 개선사항을 제시하는 한편, SNS를 통하여 관광택시와 강릉관광 홍보에 나서게 된다.

강원도 외국인 전용 관광택시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개별관광 트렌드에 대응, 외국인 관광객 교통편의를 제고하여 더 많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강원도를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사업으로 강릉의 KTX강릉선열차와 춘천의 ITX청춘열차와 연계하여 올해 처음 도입하였으며, 지난 3월 14일 춘천 발대식에 이어 강릉에서도 경포대 벚꽃축제기간에 발대식을 거행하며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전창준 강원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방한 외국인관광객의 80%이상이 이미 단체가 아닌 개별관광형태로 들어오고 있어, 개별관광객 맞이를 위한 대책들이 필요했었다. 관광택시의 도입으로 외국인관광객이 편리하게 강원도를 관광할 수 있게되어 관광객 유치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축제 셔틀버스 확대운영 등 외국인 개별관광 여건 개선에 적극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한편, 도는 외국인관광택시를 한국관광공사와 해외 강원관광사무소를 통한 온라인 홍보, 해외 유명 예능방송 특집제작 방영 등 개별관광객 바이럴 마케팅 홍보에 주력하여 금년 시범사업을 정착시키고 내년부터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