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철원/화천/양구/인제
화천 단체 숙박관광 유치 인센티브제 강화내국인 단체, 수학여행 외에 외국인 단체관광도 대상
사진=화천군 제공

화천군이 단체숙박 관광객 유치를 위한 인센티브제를 대폭 확대했다.

군은 이달 초 국내·외 단체 관광객(여행사, 수학여행 학교) 유치 인센티브 지원계획 변경사항을 공고했다.

공고에 따르면, 지난해까지는 내국인 단체를 유치한 여행사, 수학여행 학교만이 대상이었지만, 올해부터는 외국인 단체 유치 여행사까지 지급대상에 포함됐다.

이에 따라 관광 또는 교육을 목적으로 지역 내 음식점, 숙박업소가 포함된 여행일정을 화천군에 사전 통보한 국내·외 여행사(내국인 20명 이상, 외국인 15명 이상) 또는 수학여행 학교(100명 이상)는 사후 인센티브를 신청할 수 있다.

외국인 단체 관광객은 1박에 1인 당 1만5,000원, 2박 이상에 1인 당 2만5,000원의 인센티브가 지급된다.

특히 당일 일정의 외국인 단체 관광객(10명 이상) 유치 여행사에도 1인 당 5,000원(유료 관광지 1곳 이상 방문, 식당 1식 이상)이 지급된다. 

내국인 단체 관광객 및 수학여행 학교는 1박에 1인 당 8,000원(화천 관광지 2곳 이상 관람, 식당 2식 이상), 2박 이상에 1인 당 1만2,000원(화천 관광지 2곳 이상 관광, 식당 3식 이상)의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다.

다만, 체험료를 받는 축제장은 유료 관광지 방문으로 보지 않는다.

여행사 또는 학교는 방문 5일 전 공문으로 여행계획을 화천군에 통보해 사전협의를 해야 하며, 행사 종료 후 15일 이내에 관련 서류를 화천군청 관광정책과로 제출해야 한다.

인센티브 지급은 신청일로부터 20일 이내에 이뤄지게 된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최근 화천시티투어가 폭발적 인기를 얻고 있고, 평화의 댐 오토캠핑장 등 평화관광 수요도 늘어나고 있다”며 “지역경제 기여도가 높은 단체 관광객 유치를 늘리기 위해 인센티브제를 강화하게 됐다”고 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