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손흥민, 결전의 땅 마드리드 입성… "우리는 강하다"

(서울=뉴스1) 정재민 기자 =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앞두고 있는 손흥민과 토트넘 홋스퍼 선수들이 결전의 땅 스페인 마드리드에 도착했다. 손흥민은 "우리는 강하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토트넘은 30일(한국시간) 공식 트위터를 통해 선수들의 마드리드 입성 소식을 전했다. 토트넘은 오는 6월2일 스페인 마드리드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리버풀과 2018-19 UEFA 챔피언스리그(UCL) 결승전을 치른다.

토트넘은 오는 31일 레알 마드리드 훈련장에서 훈련하고 이어 6월1일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홈구장인 완다 메트로폴리타노 경기장에서 최종 연습을 한다.

토트넘 구단 인터뷰에서 손흥민은 "UCL 토너먼트가 어려웠지만, 우리는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팀 중 하나"라며 "우리는 우리 스스로를 믿는다. 우리는 강하다"고 밝혔다.

손흥민은 2018-19시즌 최고의 경기로 UCL 8강전을 꼽았다. 그는 "이번 시즌 좋은 기억들이 많지만, 그 경기가 내겐 정말 특별했다. 우리 팀과 팬들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손흥민은 맨시티와의 8강 1, 2차전에서 3골을 몰아넣으며 팀을 57년 만의 UCL 4강으로 이끌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Jason Choi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