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이주연, 지드래곤과 다정 투샷 공개 후 급삭제→열애설 재점화→"확인 중"
이주연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가수 지드래곤(31·본명 권지용)과 애프터출신 연기자 이주연(32)의 열애설이 다시 불거졌다.


31일 이주연은 자신의 SNS에 지드래곤과 함께 찍은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하지만 이주현은 해당 영상을 빠르게 삭제, 그 배경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두 사람은 얼굴에 동물 분장을 해주는 애플리케이션을 켠 채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다. 특히 지드래곤은 이주연 쪽으로 고개를 돌리며 얼굴이 그대로 드러나 더욱 눈길을 끌었다.

이후 두 사람의 열애설이 재점화됐다. 두 사람은 지난 2017년과 2018년에도 열애설이 불거졌으나, "친한 친구 사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이와 관련 이주연 소속사 미스틱스토리 관계자는 이날 뉴스1에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한편 이주연은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현재 현역 복무 중인 지드래곤은 오는 11월 전역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하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