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
강릉시립교향악단 세계적 명성의 플루티스트 최나경과 협연- 강릉시립교향악단 제109회 정기연주회 -
사진=강릉시 제공

강릉시립교향악단(지휘자 류석원) 제109회 정기연주회가 21일 오후 7시 30분 강릉아트센터 사임당홀에서 세계적 명성의 플루티스트 최나경과 협연으로 이루어진다.

이번 연주회는 국내 관악기 연주자로서는 최초로 미국 신시내티 심포니, 오스트리아 빈 심포니 등 세계적 오케스트라에 입단하며 클래식계에 돌풍을 일으키고, 플루트의 거장 줄리어스 베이커로부터 ‘커다란 센세이션’이라는 극찬을 받은 세계적 명성의 플루티스트 최나경과 협연으로 진행된다.

1부에서는 플루티스트 최나경과의 협연으로 멘델스존 바이올린 협주곡 e단, 작품 64(플루트 버전)로 연주되고, 이어 바그너 오페라 <탄호이저> 중 ‘저녁별의 노래’와 베르디 오페라 <오텔로> 중 ‘나는 잔인한 신을 믿는다’ 곡을 바리톤 김진추의 성악 협연으로 이루어진다.

2부에서는 차이콥스키 교향곡 제6번 b 단조, 작품 74 ‘비창’을 강릉시립 교향악단의 연주로 감상하게 된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