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핫뉴스
인제군, 스포츠마케팅 효자 노릇 ‘톡톡’- 상반기 스포츠마케팅으로 35억원 -
사진=인제군 제공

인제군이 활발한 스포츠마케팅으로 매주말 마다 스포츠대회를 유치하며 지역 상경기 활성화에 효자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군은 상반기 동안 제5회 인제익스트림오픈배드민턴대회, 2019 국제 설악그란폰도 대회, 제6회 인제오픈블랙벨트센터 국제태권도 대회 등 지역에 도움이 되는 전국단위대회 17개, 도 단위 대회 6개 등 총 23개 대회를 유치했다.

이를 통해 올 상반기 2만3천여명이 지역을 방문해 지역 소득과 연계한 35억여원의 경제 효과가 발생했으며, 지역 홍보 효과 또한 톡톡히 누린 것으로 분석했다.

올 하반기가 시작되는 이달에도 2019 전국씨름선수권대회가 4일부터 11일까지 북면 원통체육관에서 열려 1,300여명의 선수단이 지역을 방문 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2019 강원도지사배 동호인 축구대회가 6일부터 7일까지 2일간 인제 각 지역별 생활체육공원에서 개최돼 2,000여명이, 26일부터 29일까지 2019 아이리그 여름축구축제에 3,300여명이 방문 할 예정으로 이달에만 2019 대통령배 전국 중․고배구대회, 2019 전국대학배구 인제대회 등 7개 대회에 9,000여명이 인제를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올 하반기에도 2019 전국생활체육 유소년 농구대회 겸 학생농구대회를 비롯해 전국 단위대회 24개, 도 단위 대회 11개 등 총 35개 대회가 열릴 예정으로 지역에 도움이 되는 굵직한 스포츠 대회가 개최돼 2만9천여명이 방문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올해 적극적인 스포츠마케팅을 통해 87억원의 경제효과를 유발 시킬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며 “지역에서 전국 및 도 단위 대회 등 지역에 도움이 되는 대회가 매주말마다 열려 명품 스포츠 도시 인제의 위상을 한껏 높이고 있다.”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