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
인제군, 2019 만해축전 열려8월 11일부터 14일까지

한국 근대사의 어둠을 밝힌 선승이자 위대한 시인이며 혁명가였던 만해(萬海) 한용운(韓龍雲)의 사상과 정신이 인제군 만해마을에서 다시 깨어난다.

인제군은‘2019 만해축전’이 내달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자유․평화’라는 주제로 만해마을 및 인제군 일원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올해로 21회째를 맞는 만해축전은 한국 근현대사의 대표적 독립운동가이자 사상가인 만해(萬海)의 사상과 문학정신을 기리기 위한 축제로 만해축전추진위원회에서 주최하고 인제군, 강원도, 동국대학교, 조선일보, (재)만해사상실천선양회에서 후원한다.

축제기간에는 학술세미나, 서예대전, 청소년 백일장, 문화․예술․체육행사 등 다양한 행사들이 열릴 예정이다.

11일에는 만해대상 21주년 기념 만해축전 전야제 및 홍보공연 등을 시작으로 축제기간 제21회 전국고교생 백일장, 제17회 님의침묵 서예대전, 제8회 님의 침묵 전국백일장 등 문화예술 경연대회 및 학술세미나, 지역 대동제 행사로 문화예술 공연 및 전시, 체육대회 등이 다채롭게 열린다.

특히 만해축전의 백미인 제23회 만해대상시상식은 12일 오후 1시 인제하늘내린센터 대공연장에서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만해영상 상영, 만해상 시상 등을 통해 지역주민, 대학, 불교인, 문화예술인들이 함께 소통하는 행사로 개최 될 예정이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