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환경건강
강원 전역 25~28일 장맛비…영서지역 400㎜ 이상
26일 장마전선 모식도(강원지방기상청 제공)2019.7.24/뉴스1 © News1 이찬우 기자


(강원=뉴스1) 이찬우 기자 =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25일과 28일사이 강원도에 최고 400㎜의 많은 비가 내리겠다.


24일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장마기간 예상강수량은 영서지역 100~250㎜, 영동지역 10~70㎜ 등이다.

원주, 태백, 횡성, 정선 등 영서남부지역에는 최대 400mm이상 올 것으로 예보됐다.

이번 장마는 중국 중부까지 확장한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를 따라 고온다습한 공기가 유입, 북쪽으로부터 남하하는 건조한 공기가 만나면서 산둥반도 부근에서 장마전선이 활성화됐다.

비는 25일 새벽 장마전선에서 발달한 비구름대로 영서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겠다.

특히 새벽에서 오전 사이에 비구름대가 매우 강하게 발달하면서 영서를 중심으로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 이상(일시적으로 시간당 7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동해안은 25일 낮부터 장맛비가 내리겠다.

향후 장마전선을 활성화시킨 북쪽의 건조한 공기의 이동속도가 느릴 경우 장마전선이 지속적으로 활성화되면서 28일 오후에도 비구름대가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영향을 줘 강수량이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비는 대기 불안정이 강해지면서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고, 지역에 따라 강수량 편차가 크겠다"며 "하천 범람, 주택 및 차량 침수, 산사태, 산불지역 토사유출, 우수관 역류 등 급작스런 강한 비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