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춘천
춘천 닭갈비, 장병 입맛 ‘노크’
사진=춘천시 제공
사진=춘천시 제공
사진=춘천시 제공

춘천 지역 대표 먹거리인 닭갈비가 내년 하반기에 군 식탁에 오를 수 있을지 주목된다.

춘천시정부는 춘천닭갈비 군 급식 품목 지정과 납품계획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닭갈비는 군 급식 품목으로 지정돼 있지 않아 납품을 할 수 없는 상황이다.

군 급식 품목으로 지정되기 위해서는 매년 1월 해당 식품 가공업체가 국방부에 직접 신청을 해야 한다.

이에 시정부는 군 급식 납품 의사가 있는 가공업체 1~2개를 선정해 품목 지정이 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내년 1월 군 급식 품목 지정을 위한 참가신청서를 국방부에 제출하면 서류심사, 설명회와 시식회, 전문가 합동 대면평가 등을 거치게 된다.

군 납품 품목으로 채택이 되면 2020년 하반기부터 군부대에 시범 납품하게 된다.

이후 국방부 전군급식정책심의위 심의를 거쳐 군 급식품목으로 최종 확정되며 공개경쟁입찰을 통해 군 급식 납품업체가 결정된다.

시정부는 가공업체가 국방부에 군 급식 품목 참가 신청을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관련서류와 날짜별 일정을 안내하고 설명회와 시식회 때도 행정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

시정부 관계자는 “닭갈비가 군 급식 품목으로 지정되면 잠재적인 소비층을 확보할 수 있고 지역 농축산물의 새로운 유통체계가 마련되는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