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
평창군, 세계 청소년 두뇌올림픽 열려2019 통일 염원 평창 세계 청소년 마인드스포츠 대회 개막

‘2019 통일 염원 평창 세계 청소년 마인드스포츠 대회’가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올림픽 도시 평창(용평리조트 일원)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한 ‘세계 청소년 마인드스포츠 대회’는 바둑과 체스, 주산․암산 등 두뇌능력과 창의력를 겨루는 대회로 대한체스연맹(회장 현인숙)이 주최․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강원도, 평창군이 후원한다.

이번 대회는 주최국인 한국을 비롯해 중국, 몽골, 대만, 필리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러시아, 우크라이나, 카자흐스탄 등 17개국 1,400여명의 선수들과 관계자, 학부모 등 3,000여명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9일(금) 강원지역 유치부 바둑오픈대회를 시작으로 10일(토) 개막식에 이어 체스 오픈대회와 주산·암산 마스터대회가 실시되고, 11일(일)에는 체스 마스터대회와 최대인원이 출전하는 바둑오픈대회 및 마스터대회가 실시된다.

개막식은 한왕기 평창군수, 장문혁 평창군의회의장과 정일섭 강원도 문화관광체육국장, 일룸지노프 전 세계체스연맹 회장, 나이젤숏 세계체스연맹 부회장, 현인숙 대회장, 강병덕 대회조직위원장을 비롯한 내빈, 관계자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평창 동피골목도소리보존회의 길놀이, 태권도시범단, 다문화합창단, 비보이 공연단의 공연 순으로 진행되며, 이외에도 ‘재미있는 마인드스포츠인문학’, 캐리커쳐, 페이스페인팅, 타투, 캘리그래피 코너가 운영되며, 진귀한 세계의 모자/가면/의상/놀이/악기도 상설 전시된다.

특히, ‘평창 평화도시’ 선포 100일을 기념하는 특별행사로 통일을 염원하는 평화기차와 통일카툰 전시, 도전! 통일 골든벨도 운영할 예정이어서 그 의미를 더할 것으로 보인다.

한왕기 평창군수는 “평화의 도시 평창에서, 미래를 이끌어갈 세계 청소년들이 마인드 스포츠를 통해 지혜를 나누고 교류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대회가 참가자 모두에게 훌륭하고 감동 있는 대회로 기억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