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멀티미디어 포토
한국3대 폭포 '대승폭포'
지난 8일 강원도 설악산 대승폭포가 최근 태풍으로 불어난 물줄기를 시원하게 내뿜으며 웅장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설악산국립공원 제공) 2019.8.9/뉴스1 © News1


(속초=뉴스1) 고재교 기자 = 국립공원공단 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김철수)가 태풍 프란시스코의 영향으로 수량이 풍부해진 대승폭포의 모습을 9일 공개했다.


높이가 88m인 설악산 대승폭포는 금강산의 구룡폭포, 개성 천마산의 박연폭포와 함께 한국의 3대 폭포로 알려져 있다.

장수대 입구에서 대승령 방향으로 약 0.9㎞ 오르면 볼 수 있으며 편도 40분정도 소요된다.

김한수 행정과장은 "설악산 대승폭포 수량이 최고치일 때 직접 보지 못한 분들이 눈으로나마 멋진 모습을 감상하시고 진정한 매력에 취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