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강릉
국토정중앙 양구DMZ 마라톤대회24일, 이목정~두타연~비득고개 잇는 두타연 코스 달려
사진=양구군 제공, 지난해 대회

아무나 갈 수 없는 곳, 민통선 북방 DMZ 지역을 달리는 제16회 국토정중앙 양구 DMZ 마라톤대회가 24일 양구군 방산면 두타연 코스에서 열린다.

이 대회는 양구군이 주최하고, 양구군과 전국마라톤협회(이하 전마협)가 공동 주관하며, 육군 2사단 및 21사단이 후원한다.

대회는 이목정 ~ 이목교 ~ 두타연 ~ 하야교 삼거리 ~ 비득고개로 이어지는 두타연 코스에서 펼쳐진다.

두타연 코스는 수십 년간 사람들의 발길이 닷지 않아 천혜의 자연경관이 잘 보존돼있고, 평소 아무나 다닐 수 없는 민통선 북방 DMZ를 달리는 코스여서 마라토너들에게 인기가 많다.

양구군과 전마협은 18일까지 전마협 홈페이지(www.run1080.com)를 통해 참가신청을 접수한다.

대회는 5㎞, 10㎞, 하프 코스, 풀 코스, 매니아(10㎞, 하프 코스, 풀 코스) 등 7개 종목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대회 참가비는 일반은 5㎞ 2만 원, 10㎞ 및 하프 코스 3만5천 원, 풀 코스 4만 원이고, 양구군민과 학생 및 군인은 5㎞ 1만 원, 10㎞ 및 하프 코스 2만5천 원, 풀 코스 3만 원이며, 매니아는 10㎞ 및 하프 코스 2만5천 원, 풀 코스 3만 원이다.

5㎞와 10㎞, 하프 코스, 풀 코스에 참가하는 양구군민과 양구지역 중고생, 군인은 1만 원씩 할인된다.

또한 30명 이상 단체가 5㎞ 종목을 제외한 다른 종목에 참가하면 30만 원의 지원금도 지급돼 참가비에서 공제된다.

참가자에게는 기념품과 배번, 완주 메달, 기록증, 기록 칩(5㎞ 제외)과 체력 회복을 돕는 먹거리 등이 지급된다.

참가 기념품으로는 5㎞ 참가자에게는 운동화, 10㎞와 하프 코스, 풀 코스 참가자에게는 운동복 상하의 세트와 유황크림 세트 중 선택하는 1가지가 지급되고, 먹거리로는 커피와 차, 떡국, 순대, 막걸리 등이 준비될 예정이다.

시상은 참가종목별로 5㎞는 1~5위, 10㎞는 1~10위, 하프 코스는 1~3위 및 연령대별(20~70대) 남자 1~10위와 여자 1~5위, SUB-3상, 부부 참가자에게 주어지는 양구사랑상 등에 대해 이뤄진다.

그리고 3년 연속(2017~2019년) 참가한 마라토너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5명에게 금 1돈씩을 지급하는 특별상도 마련됐다.

이밖에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전기 오토바이, 짚라인 체험권, 와인, 양구 농·특산물 등이 준비된 경품 추첨행사도 열리고, 특별 이벤트로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 선수가 5㎞ 코스를 달리고, 사인회도 진행할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대회당일 아침 8시30분까지 행사장인 이목정에 도착해야 한다.

이를 위해 서울(덕수궁, 잠실)과 인천, 대전에서 양구까지 1만 원의 요금으로 셔틀버스가 운행된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