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종합
日 전범기업 제품 구매제한 조례 가결충북도의회 행문위
충북도의회 행문위 회의 모습. (충북도의회 제공) © 뉴스1


(청주=뉴스1) 이정현 기자 = 충북도의회 행정문화위원회는 22일 제375회 임시회 제1차 위원회를 열고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에 관한 조례안'을 원안대로 가결했다.


조례안은 일본 전범기업 제품을 공공구매하지 않도록 노력해야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전범기업은 '대일항쟁기 당시 일본기업으로서 대한민국 국민을 강제동원해 생명·신체·재산 등 피해를 입힌 기업'과 그 자본으로 설립된 기업, 주식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 이를 흡수합병한 기업으로 규정했다.

조례가 적용되는 기관은 충북도 본청과 직속기관, 사업소, 출장소, 충북도의회 사무처, 도 산하 출자·출연기관이다.

조례안은 27일 도의회 제2차 본회의에 상정될 예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