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일반
"중국 북경 3일 여행에 9만9000원"가을 맞이 초특가 '티몬데이'
(티몬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티몬은 여행·결혼 수요가 몰리는 가을을 맞아 중국 북경 패키지여행과 32인치 TV를 각각 9만9000원에 살 수 있는 초특가 '티몬데이'를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티몬데이는 26일 오전 0시를 기점으로 장이 열린다. 0시 정각에는 필리핀 마닐라 3일 패키지여행을 13만9000원에 떠날 수 있는 티켓 300장이 풀린다. 오전 2시에는 북경 4일 패키지 상품을 9만9000원에 살 수 있다. 티켓 수량은 408장이다.

가을을 맞아 결혼이나 이사를 준비하는 소비자들을 겨냥한 초특가 상품도 준비됐다. 티몬은 오전 0시에 아인츠(ENIZ) 32인치 TV 20대를 온라인 최저가보다 22%가량 더 저렴한 9만9000원에 판매한다.

외식 상품권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티몬은 이날 오전 11시 프리미엄 씨푸트 뷔페 레스토랑 '마키노차야' 3만원 이용권을 2900원에 수량 무제한으로 판매하고, 오후 7시에는 아시아음식 전문점 '생어거스틴 뿌팟퐁커리' 2만9000원 이용권을 66% 할인된 9900원에 200장 제공된다.

이 밖에도 Δ프리미엄 황금향 1㎏ 100박스 3900원 Δ2시간 간격 할인쿠폰 2종 지급 등 다양한 할인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티몬은 전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