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멀티미디어 영화
'람보: 라스트 워' 10월 개봉 확정액션 전설의 귀환…
영화 람보: 라스트 워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레전드 액션 시리즈의 클라이막스를 장식할 영화 '람보 : 라스트 워'가 오는 10월 국내 개봉을 확정 짓고, 론칭 포스터를 공개했다.


오는 10월 국내 개봉을 확정한 '람보 : 라스트 워'는 36년간 치열하게 전장을 누비던 '존 람보'가 멕시코 카르텔에 맞서 펼치는 일생일대 마지막 전투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 1983년 첫 편이 개봉한 이후로 지금까지 네 번의 시리즈로 관객들을 찾아온 '람보'는 자타공인 모두가 인정하는 최고의 액션 블록버스터다. 약 36년 간 최고의 시리즈로 자리매김하는 데는 실베스터 스탤론의 존재가 절대적이었다.

'람보' 시리즈와 함께 세계적인 스타로 거듭난 실베스터 스탤론은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며 국내 배우 마동석을 비롯한 많은 액션 스타들에 귀감이 된 배우다. 터질 듯한 근육질 몸매로 전장을 누비는 그의 모습은 신화이자 전설로 추앙받으며 수많은 액션 키즈에 영감을 줬다.

실베스터 스탤론은 시리즈의 마지막인 '람보 : 라스트 워'에서도 명성에 걸 맞는 화끈한 액션은 물론, 한층 더 깊어진 감성 연기까지 선보이며 레전드 시리즈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공개된 론칭 포스터는 '람보'의 다양한 무기 액션 중 활을 쏘는 실루엣을 선보이며 눈길을 사로잡는다. 칼과 활을 이용한 클래식한 액션부터 트렌디한 대규모 폭발신까지 늘 관객들에 액션의 모든 것을 선사해온 '람보' 시리즈의 매력을 다시 한 번 확인해볼 수 있는 대목이다.

오직 실루엣만으로 호기심과 기대감을 불러일으키는 강렬한 비주얼에 "마침내 그가 돌아왔다"는 카피는 전설적인 캐릭터의 귀환을 알리며 관객들의 시선을 압도한다. 36년간 지속된 '람보'의 마지막 전투를 그린 '람보 : 라스트 워'가 올 10월, 레전드 액션의 진가를 제대로 보여줄 전망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