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강원FC, 경남 잡고 4위 탈환 도전‘홈 최다 관중 경신’
사진=강원FC 제공

강원FC가 경남FC를 상대로 4위 탈환에 도전한다.

강원FC는 다음 달 1일 오후 7시 춘천 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19 28라운드 홈경기에서 경남을 홈으로 불러 분위기 쇄신을 노린다.

강원FC는 8월에 치른 4경기에서 2무 2패로 다소 아쉬운 성적을 거뒀지만 새로운 달을 맞아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경기에 임할 예정이다. 이번 시즌 경남과 두 번의 맞대결에서 모두 승리를 거둔 강원FC는 홈경기로 불러 연패 탈출에 나선다.

이번 경기는 여름 이적 시장을 통해 운명을 바꾼 이영재와 제리치의 맞대결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발렌티노스-한용수의 부상 복귀가 경고 누적으로 결장한 윤석영의 빈자리를 채운다. 지난 경기 경고 누적으로 결장한 김오규와 오범석-신광훈 베테랑 수비라인이 경남의 창을 막는다.

강원FC는 최근 홈경기마다 최다 관중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지난 4일 전북전 4471명, 17일 수원전 5823명의 유료 관중이 찾아오며 시즌 평균 2383명에 비해 두 배 이상의 관중이 증가한 셈이다. 가변석인 E/N 석의 매진되며 경기장 분위기가 달아오르고 있다.

또 한 번의 최다 관중 기록 경신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경기장 장외 행사장에서 라이브 공연과 키다리 삐에로, 페이스페인팅, 팬사인회가 홈 팬들을 맞이한다. 그라운드에선 강원 인권사무소 캠페인과 하프타임 퀴즈 이벤트가 준비돼있다. 또한, 방문 관중 대상 선착순 이벤트로 응원용 깃발과 엽서, 포토카드 등이 제공된다.

Jason Choi 기자  antisys69@gmail.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ason Choi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