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동해/삼척/태백
동해시, 평택~삼척 동서고속도로 조기 착공 국민청원 나서- 9월 2일(월) ~ 10월 2일(수) / 청와대 홈페이지
사진=동해시 제공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동서고속도로 추진협의회 회원 시·군과 함께 평택~삼척 동서고속도로 조기 착공 촉구를 위한 청와대 국민청원 운동을 한다고 4일 밝혔다.

동해시 등 강원·경기·충북 지역 12개 시·군은 이 같은 내용의 국민청원을 제기하고 10월 2일까지 한 달 동안 지역주민들의 염원을 정부에 전달할 방침이다.

동서고속도로는 평택~제천~삼척 250.4km을 잇는 도로로, 1997년 착공하여 2013년 평택~충주 구간 103.3km에 이어 2015년 충주~제천 23.9km 구간을 완공하는 등 총 127.2km를 개통하였으나 나머지 구간인 제천~삼척 구간 123.2km는 아직 답보 상태에 머물러 있다.

이에 미착공 구간인 강원 동해, 태백, 삼척, 영월, 정선, 충북 단양과 제천 등 7개 시·군은 고속도로 조기 착공을 염원하는 지역 민심을 담아, 개통 구간 5개 시·군과 함께 온·오프라인을 통한 국민청원 홍보활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청원 참여는『청와대 홈페이지 → 국민소통광장 → 국민청원 게시판 →‘평택~삼척 동서고속도로 조기 착공’』검색 후 참여할 수 있으며, 기타 문의사항은 기획감사담당관실(☏033-530-2031)로 문의하면 자세하게 안내받을 수 있다.

심재희 기획감사담당관은 “이번 국민 청원에 국민적 관심은 물론 지역 주민들의 참여가 중요한 만큼 적극적인 협조와 동참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