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일문일답] 벤투 "평양 원정, 모든 시나리오 대비…최대한 늦게 들어갈 계획"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조별리그 1차전 투르크메니스탄 원정 경기에서 2:0 승리를 거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이 12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19.9.12/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인천공항=뉴스1) 나연준 기자 =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북한 원정을 앞두고 여러 시나리오를 세워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벤투 감독과 K리그에서 활약 중인 대표팀 선수들은 12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대표팀은 지난 10일 투르크메니스탄을 상대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1차전에서 2-0으로 승리했다. 10월10일 스리랑카와의 2차전을 치른 뒤 3차전 평양 원정을 떠나야 한다.

평양 원정까지 약 한 달 정도의 시간밖에 없지만 아직 이동 방법과 수단, 훈련장 등 불투명한 부분이 많다. 팀을 이끌어야 하는 감독으로서는 답답할 수 있는 부분이다.

벤투 감독은 "지금도 축구협회 행정파트와 협의하고 있다. 어떤 상황이 벌어질지 모르기 때문에 시나리오별로 안을 만들어서 대비하고 있다"며 "3차전 전에 한국에서 경기를 먼저 해야 한다. 2차전부터 잘 치를 수 있게 준비하고 3차전을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다음은 벤투 감독과의 일문일답.

-투르크메니스탄전 총평을 해 달라.
▶쉽지 않은 장거리 원정을 좋게 마무리했다. 시차도 극복해야하고 장거리 원정임에도 우리가 원했던 결과를 얻었다. 투르크메니스탄전 전반전에는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 후반전에는 어려움을 겪었지만 첫 경기 결과를 잘 가져올 수 있어서 다행이다. 재충전 후 다음 상대를 분석하겠다. 이동 계획도 면밀히 살펴서 다음 경기 준비를 잘 하겠다.

-평양 원정 앞두고 있는데 불확실한 부분이 많다.
▶그 부분에 대해서는 축구협회 행정파트와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 어떻게 상황이 벌어질지 모르기에 모든 시나리오별로 안을 만들어서 준비하고 있다. 3차전을 치르기 전에 홈에서 2차전을 먼저 해야 한다. 일단 2차전부터 잘 치를 수 있게 준비하고 3차전을 대비하겠다.

-조지아전 후 투르크메니스탄에 늦게 들어갔다. 평양 원정은 어떻게 할 계획인가.
▶평양 원정과 상관없이 우리가 기본적으로 취하고 있는 전략은 최대한 경기하는 상대국에 늦게 도착하는 것이다. 이동 계획 등 시간적으로 허용 된다면 최대한 늦게 들어가는 것으로 하고 있다. 평양 원정은 상황을 지켜봐야겠지만 허용되는 한 최대한 늦게 들어가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

-김신욱 직접 눈으로 점검한 결과는 어땠는지.
▶김신욱은 이번에 처음 대표팀에 와서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본인이 대표팀 스타일에 맞추려고 노력한 모습을 보였다. 우리는 김신욱의 특징을 고려해 맞춰야 한다. 그런 부분이 잘 나왔다고 생각한다. 함께했을 때 태도, 훈련 모습이 좋았다. 좋은 모습을 보여줬지만 10월 소집까지는 몇 주가 남았고 소속팀 경기도 있다. 어떤 상황이 발생할지 모른다. 소집때 대표팀을 위해 최선인지를 고민해서 명단을 짜겠다.

-추석 연휴에 팬들에게 인사해 달라.
▶즐겁고 풍요로운 한가위를 보냈으면 좋겠다. 평상시 열심히 일한 국민들이 연휴에는 가족과 함께 좋은 시간을 보냈으면 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Jason Choi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