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너는 내 운명' 윤상현, 메이비 절친 이효리 입담에 당황
SBS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이효리-이상순 부부가 '윤비 하우스'에 간다.


16일 오후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이효리♥이상순과 함께한 윤비 하우스 집들이 현장이 공개된다.

이날 윤상현, 메이비 부부는 집안 정리를 하고 아이들을 챙기며 평소와는 다른 어수선한 모습을 보였다. 이는 메이비의 절친 이효리가 결혼 후 처음으로 윤비 하우스에 방문하기로 한 날이었기 때문이었다.

윤비 하우스에 도착한 이효리, 이상순 부부는 세 명의 아이와 반려견 두 마리를 보고 "다복하다"라며 첫 방문 소감을 전했다. 이후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윤상현, 메이비 부부는 윤남매에게 이효리를 소개하기 위해 그의 솔로 데뷔 첫 방송이었던 '텐미닛' 무대 영상을 보며 지난날을 추억했다. 특히 영상을 보며 의상 때문에 울고 웃었던 '18금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강력한 웃음 폭탄을 선사하기도 했다.

이후 이상순은 제주도에서 직접 공수해 온 재료로 직접 요리를 시작했다. 윤상현은 그의 보조로 나서 집주인이 바뀐 듯한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때 이효리는 메이비와 대화하던 중 "말 못 할 과거가 많다"라며 과거 폭로전을 암시해 남편들을 자극했다.

이후에도 이효리는 윤상현에게 "왜 그렇게 우시냐", "옷장 검사하겠다"라는 등 윤상현을 당황하게 했고,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MC들은 "역시 이효리다", "시원시원하다"라며 이효리의 명불허전 입담에 감탄을 쏟아냈다.

한편 이날 이상순은 과거 슈퍼스타였던 이효리를 사로잡은 비장의 무기를 공개하는가 하면,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고민 상담도 이어졌다고 전해져 그 내용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과연 결혼 후 이효리의 고민은 무엇일지, 그 이야기는 16일 오후 11시20분에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