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권
맛있는 전주여행…서울서 관광객 유치 홍보 '효과 톡톡'
19일 서울광장에서 열린 ‘2019 우리여행 Go Go 페스티벌’에서 전주시 관계자들이 서울시민과 외국인을 대상으로 현장 홍보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전주시 제공) 2019.9.19 /© 뉴스1


(전북=뉴스1) 이종호 기자 = 전북 전주시가 서울 한복판에서 전주 관광객 유치를 위한 활동을 펼쳤다.


19일 전주시에 따르면 지난 18일과 19일 이틀간 서울광장에서 열린 ‘2019 우리여행 Go Go 페스티벌’에 전주시 관광 홍보관을 운영, 시 관광해설사와 함께 서울광장~명동~인사동 일대에서 서울시민과 외국인을 대상으로 현장 홍보활동을 진행했다.

‘2019 우리여행 Go Go 페스티벌’은 침체된 국내여행시장을 활성화하고 관광업계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서울특별시가 주최한 여행박람회로, 전국 27개 지자체와 16개 국내여행사 등이 참가해 총 140여 개의 홍보 및 체험부스가 운영됐다.

전주시는 ‘가장 한국적인 도시, 전주’를 슬로건으로 전주 관광 홍보관을 운영, 대한민국 도시 관광 문화를 선도하는 전주다운 관광홍보와 안내, 홍보 이벤트를 전개해 페스티벌을 찾은 방문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특히 홍보물을 배부하고, 룰렛 돌리기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다음 달 열리는 ‘2019 전주비빔밥축제’를 집중 홍보했다.

또한 문화체육관광부 지역전통문화관광자원화사업으로 4년째 운영 중인 한옥마을 특화 관광 프로그램인 ‘유네스코 창의도시 전주여행’과 전북 4개 시군을 연계한 테마여행 10선 시간여행101 사업 등 다양한 전주 여행 프로그램도 소개했다.

조영호 전주시 관광산업과 팀장은 “서울 한복판에서 시민과 한국에 여행 온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현장홍보활동을 진행해 많은 홍보효과를 거뒀다”면서 “앞으로도 글로벌 관광도시 전주의 위상에 걸맞게 외국인 대상 전주 관광 홍보활동을 다양한 방법으로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