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
대한민국 5일장, 정선에 담다…20~22일 '5일장 박람회'
대한민국 5일장 박람회 포스터 © News1


(정선=뉴스1) 박하림 기자 = 강원 정선군이 주최하는 2019 대한민국 5일장 박람회가 20일 정선 아라리공원 일원에서 막을 올린다.


22일까지 열리는 이번 박람회는 전국 17개 시·도 80여개 시장 및 유관 업체에서 참여한다.

박람회는 ‘대한민국 5일장, 정선에 담다!’라는 주제로 전통시장 간 네트워크를 통한 정보교류의 장으로 마련됐다.

우수 전통시장의 특산품과 대표 먹거리 전시 판매, 트로트 가수 축하공연, 버스킹, 특산물 경매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판매존에는 강원 횡성전통시장의 횡성 더덕, 경북 김천황금시장의 방짜유기, 충남 강경젓갈시장의 새우젓, 서울 광장전통시장의 빈대떡 등 우수 전통시장의 대표 상품들을 전시·판매한다.

먹거리존에는 정선 임계사통팔달전통시장의 메밀전 및 메밀전병, 정선 사북시장의 소고기육꼬치 및 닭꼬치, 속초종합중앙시장의 명태닭강정, 서울 종로광장전통시장의 빈대떡 등 다양한 먹거리가 준비돼 있다.

홍보존에선 정선아리랑시장 청년몰 상인들의 하바리움, 레진아트 등 다양한 공예 체험과 화전민 전통제례 음식인 고깔밥 전시 및 시식을 체험해 볼 수 있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정선 5일장의 명성에 걸맞게 맛·멋·흥에 취할 수 있는 차별화된 콘텐츠로 박람회 성공개최를 위해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