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권
10월 '광양 관광의 달' 뜬다…각종 문화행사 풍성
'k-pop콘서트' 홍보물.(광양시 제공) /뉴스1 © News1


(광양=뉴스1) 지정운 기자 = 전남 광양시는 광양관광 도약 원년의 이정표가 될 '광양관광의 달'의 성공적 궤도 진입을 위해 막바지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승격 30주년을 맞아 10월1일 오후 6시 '광양 해비치로' 마동체육공원에서 '광양관광 도약 원년' 선포에 이어 '해오름육교' 준공과 개통을 축하하는 퍼포먼스로 광양관광의 달 서막을 연다.

이 자리에는 광양시민을 비롯한 기관단체장, 관광전문가, 랜드여행사 관계자 등 500여명이 참석, 관광의 달을 축하하고 관광도시로의 도약을 선포하게 된다.

시는 광양관광의 달 성공적 운영을 위해 관광객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콘텐츠와 이벤트를 기획하고, TV광고와 현수막, 포스터, 리플릿 등 다양한 홍보물을 제작·배포하는 등 전방위 홍보에 돌입했다.

구봉산전망대, 윤동주 유고 보존 정병욱 가옥 등 지정된 광양 대표관광지를 3개소 이상 방문하고 시 홈페이지에 인증사진을 게재하면 소정의 기념품을 지급한다.

또 시가 운영하는 SNS이벤트의 댓글 정답자에게 기프티콘을 제공하고, 주요관광지 입장료(10~20%), 시티투어 이용료(50%) 할인행사를 실시한다.

광양관광의 달 스티커가 부착된 음식점, 숙박시설에서는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10월19일에는 코리아둘레길의 남파랑길 광양구간(섬진강꽃길) 걷기 행사가 열린다. 이곳에서는 섬진강과 남해바다가 만나는 망덕포구 등 숨겨진 광양의 아름다운 가을을 만날 수 있다.

매주 금·토요일에는 광양읍 서천변과 중마동 삼화섬을 중심으로 버스킹과 지역 예술품 및 특산품을 전시하고 판매하는 프리마켓도 운영된다.

특히 시 승격 30주년을 축하하는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 10월 5일 K-POP 슈퍼 콘서트(광양공설운동장), 12일 미스트롯 공연(중마동 일반부두) 등 고품격 문화·예술 공연이 10월 한 달 내내 시 전역을 달군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