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VR로 여의도 불꽃축제 즐기세요"…LGU+, 5G 기반 3D VR 첫 생중계
LGU+가 10월5일 여의도에서 열리는 불꽃축제에서 가상현실(VR) 생중계를 한다. (LGU+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LG유플러스가 오는 10월5일 '한화와 함께하는 서울세계불꽃축제 2019'에서 5세대(5G) 이동통신 기반 불꽃놀이 3D 가상현실(VR) 생중계 서비스를 세계 최초로 제공한다고 27일 밝혔다.


올해 하반기부터 진행하는 '일상에 U+5G를 더하다'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Δ영화관(메가박스, U+5G 브랜드관) Δ예술(공덕역, U+5G 갤러리) Δ스포츠(당구대회, U+5G VR중계) Δ희망(양산 부산대학교 어린이병원, U+5G 놀이터)에 이어 Δ축제에 U+5G를 더한다는 설명이다.

올해로 17회차를 맞는 서울세계불꽃축제는 한화가 2000년부터 매년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개최해 매년 100만명 이상의 내·외국인 관람객이 한데 모이는 글로벌 페스티벌로 자리매김했다.

LG유플러스는 이번 VR 생중계를 위해 불꽃을 쏘아 올리는 원효대교와 한강철교 사이의 바지선 쪽 수변에 카메라를 설치한다.

이에 엄청난 인파로 붐비는 현장을 직접 방문하지 않고도 VR기기를 통해 웅장하고 강렬한 불꽃놀이를 사실감 넘치는 초고화질로 눈앞에서 보듯 생동감 있게 관람할 수 있을 전망이다.

생중계 이후 U+VR 앱에서 VOD로 제공할 예정인 불꽃축제 하이라이트 영상에서는 63빌딩 옥상에서 별도 촬영한 3D VR 영상도 추가할 예정이다.

U+VR 앱은 LG유플러스 5G 모바일 가입자라면 누구나 구글 플레이스토어, 원스토어 등 스마트폰 앱마켓에서 내려받아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신중경 LG유플러스 VR콘텐츠팀장은 "U+VR 앱을 통해 VR 생중계 콘텐츠를 점진적으로 확대해나갈 예정이며, 한국전파진흥협회가 주최하는 5G 기반 실감콘텐츠 및 서비스 개발지원 사업에도 참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LG유플러스는 보다 실감나게 불꽃놀이를 즐길 수 있는 VIP 불꽃관람석 티켓을 증정하는 SNS 이벤트를 진행한다.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내 LG유플러스 광고를 통해 게시물을 확인, 함께 가고 싶은 사람과 이유를 댓글로 남기면 된다. 추첨을 통해 20명(1인 2매)을 선정, 당첨자는 오는 30일 개별 안내될 예정이다.

장준영 LG유플러스 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은 "고객이 U+5G 서비스를 일상 속에서 자연스럽게 경험할 수 있도록 이번 '축제에 U+5G를 더하다'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