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청권
'보은 대추축제' 11~20일 보은읍·속리산 일원서 열려
2018 보은 대추축제장 모습© News1


(보은=뉴스1) 김기준 기자 = '2019 보은 대추축제'가 11일 개막해 오는 20일까지 충북 보은군 일원에서 펼쳐진다.


10일 군에 따르면 이 기간 보은읍 뱃들공원과 보청천, 속리산에서 다양한 공연, 전시, 체험행사를 마련한 '2019 보은 대추축제'가 열린다.

이 지역 특산품인 대추 등 80여 종의 농·특산물을 축제장에서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축제는 11일 오후 6시30분 뱃들공원에서 열리는 개막식과 함께 10일 동안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도 열린다.

12일 속리산 잔디광장에서 열리는 '제24회 속리산단풍가요제'에는 인기 아이돌 그룹인 SF9와 조성모, 김완선 등 유명 가수들이 출연할 예정이다.

국가무형문화재 제22호 낙화장 김영조 선생의 작품 감상과 창작활동을 직접 볼 수 있는 체험관도 운영한다.

축제 기간인 오는 17~18일 이 지역이 낳은 천재 시인 오장환을 기리는 '제24회 오장환 문학제'가 뱃들공원에서 펼쳐진다.

한편 보은대추축제는 지난해 90만여 명이 관람객이 다녀가고, 95억여원의 농·특산물 판매액을 기록했다. 2018 충북도 농산물 판매 축제 평가에서 최우수 축제로 뽑히기도 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