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영월/평창/정선
영월군, 창작공연 ‘단종의 사랑’‘영월 Festival 2019’
사진=영월군 제공
사진=영월군 제공

영월군은 영월정명 852주년 기념 제37회 영월군민의 날 행사를 온 군민이 참여하는 축제의 한마당으로 치를 예정이다.

군민의 날이 온 군민의 화합과 축하분위기를 돋우고 새로운 영월의 희망을 열어가는 자리로 자리매김하기 위한 영월군민 문화예술주간 「영월 Festival 2019」를 운영하여 다양한 문화예술행사를 진행한다.

오는 10월 27일(일)부터 11월 2일(토)까지 전시마당, 연극마당, 뮤지컬마당, 공연마당, 화합마당으로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되며, 특히, 10월 29일(화)과 10월 30일(수) 양일간 문화예술회관 공연장에서 오후 7시30분부터 단종의 꿈과 사랑을 소재로 한 새로운 차원의 공연이 펼쳐진다.

먼저, 10월 29일(화)에는 손지연무용단 주관으로 ‘단종의 꿈’을 구현한다. ‘꿈이라도 좋으니 그대를 만나고 싶다’, ‘도깨비불이 켜지면 단 한번 그 소원이 이루어진다’라는 이야기를 주제로 한다. 지역예술인들이 만들어 가는 단종의 꿈 이야기 속으로 빠져들 것으로 기대된다.

10월 30일(수)에는 해설이 있는 오페라 콘서트, 도깨비가 지켜준 ‘단종의 사랑’ 공연이 이어져 새로운 차원의 오페라를 선보일 예정이다. ‘단종의 사랑’은 세종대왕, 문종, 신숙주, 성삼문, 수양대군, 정순왕후 등 단종과 관련된 인물들을 중심으로 엮어 가며 단종의 비운, 단종의 사랑, 단종의 그리움을 표현할 예정이다.

영월군민 문화예술주간 「영월 Festival 2019」를 통해 새롭게 시도되는 무용극과 오페라는 영월군민들에게 각인되어 있는 단종을 새롭게 재조명하고 단종을 지켜가고자 하는 메시지를 전달할 것으로 기대한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