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 제22회 강릉인권영화제 개최12월 6일~12월 7일 이틀간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 상영관에서 진행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 (센터장 : 고재정) 는 12월 6일부터 12월 7일까지 이틀간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 상영관에서 ‘제22회 강릉인권영화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본 영화제에서는 총 7 작품을 상영 후 감독과의 대화가 진행된다.

‘제22회 강릉인권영화제’는 주변의 현실에서 억압과 차별이 사라지길 기원한다는 의미를 담아 6일에는 <시선 사이>, 개막작 <숨> 상영을, 7일에는 <늙어가는 길>,<이상동몽>,<유랑하는 사람들>,<우산혁명>,<내일> 영화를 상영할 예정이다.

이번 영화제에 출품된 작품 중 <늙어가는 길>은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를 기반으로 활동한 노인의 모습이 담겨 있으며, <이상동몽>은 2019 청소년 교육 수료작으로 의미가 크다. 더불어 <이상동몽>은 가톨릭관동대학교 주최 ‘제1회 청소년 뉴시네마 페스티벌’에서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 최승철 사무국장은 “이번 강릉인권영화제에서 교육수료작‘이상동몽’,‘늙어가는 길’의 작품이 나란히 함께 상영하게 되어 기쁘다. 또한 전체 진행을 맡게 되어 강릉시민분들과 함께하여 감회가 새롭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