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종합
제20회 인제빙어축제 추진상황 보고회1월 18일부터 개막

인제군이 내년 1월 18일부터 개막하는 ‘제20회 인제빙어축제’준비를 착착 진행하고 있다.

인제군문화재단은 10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최상기 인제군수 및 부서장, 관계공무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제20회 인제빙어축제’ 추진상황 보고 및 축제 준비를 위한 각 부서별 업무 협의를 진행했다.

‘함께한 20년, 함께할 2020년’을 주제로 개최되는 제20회 인제빙어축제는 내년 1월 18일부터 27일까지 10일간 남면 부평리 빙어호 일원에서 펼쳐진다.

특히 내년 인제빙어축제는 20회라는 ‘역사성’을 바탕으로 ‘3대가 함께하는 가족형 겨울축제’에 올해 새로운 프로그램으로 박인환 시인의 컨텐츠를 접목하는 등 8개 테마별 25개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될 전망이다.

군 문화재단은 올해 축제장 활용을 위한 기반시설 개선은 물론 놀이 공간 및 운영부스 등 시설을 현대화해 축제를 찾은 방문객들의 편의 위주의 동선을 구현할 계획이다.

먹거리촌은 얼음낚시터와 접근성을 개선하기 위해 대형 실내 돔 텐트에 설치하고 푸드코트 형식으로 새롭게 운영해 다양한 빙어를 소재로 한 먹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기존 축제장 입구에 단순한 캐릭터 위주의 눈 조각 전시회는 스토리를 입힌 3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스노우 빌리지’존으로 탈바꿈해 다양한 포토존, 옛 소품 대여소, 청춘다방, 청춘카바레 등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구세대에게는 과거의 향수를, 신세대에게는 과거 문화체험의 기회 제공 등 스토리를 입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 할 예정이다.

또한 대자연과 얼음벌판에서 펼쳐지는 윈터서든어택과 드론 체험존이 조성돼 20~30대 젊은 고객층을 유도하고 다양한 이벤트 제공을 통해 축제의 재미요소를 부여 할 계획이다.

군 문화재단 관계자는 “제20회 인제빙어축제를 한 달여 앞두고 축제장 기반시설 개선과 빙어호의 안정적인 결빙환경 시설 조성공사가 진행 중이다.”며 “성공적인 축제 개최를 위해 놀이공간 및 운영부스를 현대화 하고 행사장 편의시설을 확충하는 등 “겨울축제=인제빙어축제”라는 대외적인 브랜드가 확립 될 수 있도록 사전준비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최은주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