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
평창효석문화제, 평창송어축제 2020-2021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축제 쾌거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하는 2020-2021년도 문화관광축제(35개)에 평창군대표 문화관광축제인 평창효석문화제와 평창송어축제가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개정된 관광진흥법 시행령(‘19년 4월)에 따라 기존 문화관광축제 등급제를 폐지한 후 등급 구분 없이 직접 재정지원 대상 문화관광축제를 선정하였다.

2020-2021년도 문화관광축제로 지정된 평창효석문화제와 평창송어축제는 앞으로 2년간 국비(보조금) 지원과 함께 문화관광축제 명칭 사용, 한국관광공사를 통한 국내외 홍보‧마케팅 지원 등을 받게 된다.

평창효석문화제는 지역 주민들이 주축이 되어 가산 이효석 선생의 문학 정신을 기리기 위해 시작한 축제로 1999년 주민들이 솔선하여 메밀꽃을 심고 축제를 시작하여 문화관광축제로 발돋움하였고, 2014년부터 4년 연속 문화체육관광부 우수축제로 선정되었으며, 지난해에는 개최 20회를 맞아 최우수축제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2006년 수해로 황폐화된 지역 분위기를 살리고 관광 이미지를 제고하고자 주민들이 오천원, 만원 등 소액을 자발적으로 출자하여 시작한 평창송어축제는 2018년 신설된 문화관광 육성축제 최초 선정에 이어, 2019년엔 문화체육관광부 유망축제에 선정되었고, 이번에는 2020-2021년도 문화관광축제에 선정되는 기염을 토했다.

대한민국 최초로 양식에 성공한 평창 송어의 우수성과 겨울철 주민들의 얼음낚시 전통을 주제로 성장한 평창송어축제는 송어 1번지 브랜드 선점을 통한 관광객 유치 및 지역경제 활성화 성과를 냈으며, 이번 2020-2021년도 문화관광축제 지정에 따른 국·도비 지원을 토대로 삼아 대한민국 대표 겨울축제로 더욱 발전해 나갈 전망이다.

한편, 평창효석문화제와 평창송어축제가 2020-2021년도 문화관광축제로 동시에 지정됨에 따라 평창군은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두 개의 문화관광축제를 보유하면서 명실상부 전국 최고의 문화관광도시임을 각인시켰다.

한왕기 평창군수는 “2020-2021년도 문화관광축제 선정을 위해 노력해주신 축제 관계자 및 군민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19.12.28일 시작하는 평창송어축제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리며, 지역주민과 관광객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즐거운 축제를 만드는 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