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안전교통
강릉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직원에 감사장 전달1,500만원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강릉경찰서(서장 김택수)는 1월 10일(금) 오전 강릉 경포대우체국을 방문, 보이스피싱 범죄 예방에 기여한 직원 박영현씨에게 감사장과 포상금을 전달했다.

박영현씨는 경포대우체국에 평소 자주 방문하던 고객이 현금을 이체 하려고 하는데 스마트뱅킹이 되지 않는다는 말에 상담을 진행하던 중 피해자에게 02-112로 걸려오는 전화를 보고 평소 보이스피싱 관련 교육을 받았던 것이 생각나 의심을 하였고, 고객에게 양해를 구한 뒤 112에 신고를 하여 경찰관과 협업해 보이스피싱범이 아니라는 피해자를 적극적으로 설득하여 고객의 피해금 2,500만원을 예방하였다.

김택수 서장은 “보이스피싱 수법이 진화하고 있지만 은행 창구 직원들의 노력과 협조로 예방 사례가 늘고 있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