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안전교통
강원 동해서 우한폐렴 의심환자 발생…강릉의료원 이송
 

 


(동해=뉴스1) 고재교 기자 = 강원 동해시에서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의심환자가 발생해 강릉의료원으로 이송됐다.


동해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동해시 모 병원에 내원한 A씨(65·여)는 발열 등 감기증상을 보였다.

병원 측은 A씨가 중국 대림지역에 여행을 다녀온 뒤 지난 14일 귀국한 사실을 확인하고 격리 조치 후 국가지정 격리병원인 강릉의료원으로 이송했다.

A씨는 당시 체온이 37도로 확인됐으며 정확한 감염여부 판단을 위해 정밀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일부 언론에 보도된 병원 응급실 폐쇄 여부에 대해 병원 측은 "사실이 아니다"라며 "응급실은 소독작업 후 현재 정상진료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