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철원/화천/양구/인제
화천산 고품질 달래 생산단지 조성 추진화천산 달래, 진한 향으로 인기, 매년 전량판매

화천군이 지역 특성화 작목으로 육성 중인 달래의 생산확대를 위해 올해 생산단지 조성에 나선다.

군은 이달부텨 연말까지, 달래를 재배하는 농업인을 대상으로 세척기와 수확망, 재배망 등을 지원해 생산확대를 이끌어낼 계획이다.

사업면적은 약 2㏊로, 화천에 1년 이상 거주하고, 농업경영정보를 등록한 농업경영체는 지원신청 접수가 가능하다.

또 사업부지가 임차인 경우, 임차 잔여기간이 5년 이상이어야 하며, 보조금 부당 사용자나 미정산자, 체납자 등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화천군은 지난해에도 달래 농가를 대상으로 같은 사업을 진행했다.

달래 세척기는 약 4분 만에 8㎏ 소화가 가능해 노동력을 획기적으로 줄여 생산비 절감효과가 뛰어나다.

화천 달래는 경매를 통하지 않고 농가별로 위탁판매되고 있으며, 전국적으로 품질을 인정 받아왔다.

특히 남부지방 달래보다 향이 진해 최근 5년 간 누적 판매고 100억 원에 달할 만큼 인기를 끌고 있다.

화천군의 적극적 지원에 힘입어 생산량도 점차 증가하고 있다.

2017년 총 268톤이 생산됐지만, 올해는 500여 톤 생산을 바라보고 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화천의 달래는 재배지 일교차가 커 향이 좋다”며 “농가소득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