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동해/삼척/태백
삼척지역자활센터, 코로나19로 지친 의료진에 보약 같은 간식 지원

강원삼척지역자활센터(센터장오강석)는 지난 20일 코로나 19 대응 ‘보약 같은 간식’ 릴레이사업에 동참해 코로나 19 치료에 앞장서고 있는 삼척의료원과 삼척시보건소 의료진과 직원들에게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맛있는 간식을 전달했다.

이날 간식은 삼척지역자활센터 종사자와 자활근로 참여주민 120명의 자발적인 모금을 통한 75만 5천원의 재원으로 마련되었으며 장기화되고 있는 의료업무로 체력이 소진된 의료진과 관련 직원들의 건강 증진과 면역력 강화를 고려해 자활센터 종사자들과 코로나 19 상황에도 취약계층의 급식 제공을 위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행복도시락 자활근로 참여주민의 정성으로 직접 요리, 준비됐다.

당일 오전부터 준비된 수제 고구마 맛탕과 컵 과일, 자활생산품인 과일칩 등 다양한 50세트의 간식은 자활근로자 대표 김영우, 김동식 반장과 삼척지역자활센터 종사자에 의해 삼척의료원과 삼척시 보건소에 배달됐다.

간식 지원 후원금 모금의 최고액을 후원한 자활근로자 김선미씨는 “비록 우리도 어려운 형편이지만 우리 지역과 전 세계에 몰아진 무서운 전염병 코로나19 퇴치 일선에서 수고하시는 분들의 지친 체력을 보충하고 격려하기 위해 부족하나마 역할을 하게 되어 매우 보람된다.”고 전했다.

한편, 코로나 19 대응 ‘보약 같은 간식’ 릴레이사업은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심리 불안과 우울을 극복하고, 의료원과 보건소 현장에서 구슬땀을 흘리는 의료진 및 직원들을 격려하고 응원하고자 삼척시지역사회보장협회체에서 활동하는 기관들이 연합해 3월 9일부터 3월 20일까지 릴레이 형식으로 간식을 제공하며 그 수고를 응원하는 단기사업이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