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동해/삼척/태백
태백시, 핑크색 봉투에 담긴 키다리 아저씨의 따뜻한 마음

태백시 황지동은 지난 26일(목) 오전 10시경, 40대 후반쯤 되어 보이는 키 큰 남성이 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출장으로 잠시 자리를 비운 사회복지 공무원 자리에 편지봉투를 올려두고 떠났다고 밝혔다.

책상 위 핑크색 편지봉투 안에는 현금 20만원과 함께 “코로나로 힘든 어려운 이웃 위해 써 주세요.”라는 간략한 메시지가 적혀 있었다.

봉투만 올려둔 뒤 순식간에 사라진 탓에 인적사항은 파악할 수 없었다.

황지동 관계자는 “키가 컸던 인상착의로 인해 ‘황지동 키다리 아저씨’로 기부자를 칭하게 되었다.”며, “키다리 아저씨의 소중한 기부금은 강원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하여 저소득가구의 코로나19 예방 및 극복을 위해 쓰이로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