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동해/삼척/태백
동해시 북평민속시장, 철저한 준비로 재개장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코로나19 유입 차단을 위해 지난 2월 28일 부터 임시 휴장했던 북평민속장을 4월 3일 일부 재개장한다.

북평시장상인회에 따르면 그동안 수차례 노점상측과 협의를 거치며 개장을 연기해 왔으나 장기간 휴장에 따른 경기침체와 생계곤란 등의 이유로 더 이상 개장을 미룰 수 없어 장을 열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지역 농민들은 봄철 묘목 등 시기성이 있는 농산물 판로가 막혀 어려움을 호소했다.

노점상측은 각종 정부지원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며 다른 지역에서는 5일장이 열리고 있고, 대형마트나 관내 전통시장들도 문을 여는데 유독 5일장만 희생을 강요하는 것은 부당한 처사라는 입장을 말했다.

동해시는 정부방침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의 이행을 적극 이행해 달라는 공문을 통해 상인회와 노점상측에 적극 권고한 바 있고, 4월 3일 장이 개장함에 따라 방역대책을 세워 합동점검에 나서는 등 감염병 방지를 위해 행정력을 총동원하고 있다.

또, 경북 봉화 등 코로나19 확산지역 상인 유입 방지를 위해 입점상인 명부를 작성하기로 했다.

동해시 관계자는 “개장 이후에도 시장 등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는 곳에 수시로 방역을 실시할 계획”이며 방역대책 이행여부 점검반을 편성하여 자체 점검을 통하여 제대로 이행되지 않을 경우 장 폐쇄명령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