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철원/화천/양구/인제
인제군, 코로나19 확산에도 미국서부 LA 2차 수출

인제군에서 생산된 우수 농․특산물품이 코로나19 확산세 속에도 웰빙 상품으로 꾸준한 인기를 얻으며 미국 서부 LA 수출길에 오른다.

8일 원통농공단지 내 하늘농산 주차장에서 원통농공단지 하늘농산영농조합법인 주차장에서 수출협회장 (회장 김현동) 및 황태가공 수출업체 대륭(대표:최종국)외 5개 업체가 참석한 가운데 지난 2월26일 1차 수출에 이은 미국 LA로 2차 수출을 시작했다.

2차 수출품목은 대륭-‘황태가공품, 건표고’, 하늘농산-‘포기·총각·파김치’, ㈜북설악-‘웰빙구시다, 도라지청,인진쑥환 등 건강보조식품’, 기린농협-‘잡곡류’, 인제명품오미자-‘오미자진액, 오미자차’, 한계령웰빙-‘강냉이, 누룽지, 솔순라이스칩’등 6개업체 47개품목으로 40피트 컨테이너 1대분량이며 수출액 1억 8백만원 상당이다.

이번 수출은 국내 코로나19로 인하여 지역경기가 침체된 가운데 2차 수출로 이어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제조업체에 큰 힘이 되고 있다.

특히, 인제군 지역 농특산물의 우수성을 해외에 꾸준히 홍보한 결과 미국 현지 교민들로부터 건강 및 자가 면역을 높이고 믿고 먹을 수 있는 웰빙 상품으로 호평 받고 있어 미국 내 온라인쇼핑 판매수요가 급증하며 계속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워진 해외 수출길 개척을 위하여 중소기업 수출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