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동해/삼척/태백
삼척시립박물관, 조사연구총서 발간-‘탄광촌 도계의 산업문화사’,‘삼척의 나무와 숲’, ‘삼척의 근대건축유산’-
사진=삼척시 제공
사진=삼척시 제공
사진=삼척시 제공

삼척시립박물관에서는 조사연구총서「탄광촌 도계의 산업문화사」(정연수 저)와 「삼척의 나무와 숲 」(김철응 저),『삼척의 근대건축유산』(최장순 저)을 발간한다.

『탄광촌 도계의 산업문화사』는 1989년 석탄산업 합리화 후 생존권 사수를 위해 궐기한 『10·10 도계살리기 생존권 투쟁』을 통해 확보한 정부지원 대체산업,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영농조합과 폐광지역 특성을 반영한 사회적 기업 등에 대하여 설립 및 추진현황 그리고 특성 등을 조사해 정리했다.

『삼척의 나무와 숲』은 우리시 환경에 적응하여 자라고 있는 문화재로 지정된 나무와 숲은 물론 보호수 등 노거수와 숲을 조사했으며, 이를 통해 자연유산에 대한 인식개선은 물론 이를 활용한 자연치유 등 힐링 방법으로 활용하고자 했다.

『삼척의 근대건축유산』은 전통건축을 제외한 50년 이상된 근대건축물로 우리지역의 근대역사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는 건축물을 중심으로 하면서도 50년 이상은 되지 않았으나 건축적 가치가 있고 도시의 주요 경관을 형성하는 랜드마크적 건물도 일부 포함하여 기능별로 조사해 정리했다.

이번 발간되는 총서는 전국 박물관과 도서관, 관내 기관․단체에 배부되어, 우리지역을 이해하고 연구하는데 귀중한 자료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2000년 3월 29일 개관 이래 삼척시립박물관이 수집하여 소장하고 있는 6,000점 이상의 유물 중에서 주요 유물 488점을 선별하여 수록한 소장유물 도록은 박물관 개관 20주년 기념으로 발간하여 지난 달 말에 이미 배포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