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남북국방
인제군, 군장병 지난 주말 4,120여명 외출 시작

인제지역 군장병 외출이 부분적으로 허용된 가운데 지난 주말기간(24일부터 27일까지) 4,120여명의 장병들이 찾아오자 지역 상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인제군은 장병들이 지역에서 머물고 즐길 수 있도록 군장병들을 우대하고 이를 통한 상경기를 활성화하기 위해 ‘군 장병 10%할인 업소’를 지정해 운영하며 군장병들의 병심 잡기에 나서고 있다.

앞서 군은 지난 3월부터 관내 음식점과 숙박업소를 대상으로 군장병 10%할인 참여업소의 신청을 받았다.

이달 음식점 94개소, 숙박업소 23개소 등 총 117개 군장병 할인 우대업소를 선정해 운영하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우대업소를 늘려 나갈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현재 군은 군장병들이 할인 업소를 찾기 쉽도록 할인업소임을 알리는 표지판을 제작해 지원하는 한편 관내 할인업소에는 매월 쓰레기봉투(50L) 10매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인제군 홈페이지와 을지신병훈련소 홈페이지 등을 통해 할인업소를 지속적으로 홍보하고, 할인 업소 안내 책자를 제작해 부대별로 배부하며 홍보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지난 주말 코로나19 사태로 두 달 만에 관내 4,120여명의 군장병들이 첫 외출을 나온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며 “장병들이 안전하게 지역 내 상가를 이용할 수 있도록 업소별 방역소독에도 철저를 기하는 한편, 군장병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시가지가 생동감 넘칠 수 있는 거리로 변화 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