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철원/화천/양구/인제
인제군, 어업지도선 강원208호 소양호에 취역

인제군 소양호의 자원보호를 위한 어업지도선 강원208호 진수식이 지난 8일 남면 신남리 부평선착장에서 열렸다.

군은 소양호에 배치된 기존 어업지도선이 노후화됨에 따라 운항 상의 어려움이 있어 2억8,000만원을 들여 새 어업지도선을 건조해 남면 부평리에 배치했다.

이번 건조한 어업지도선은 선체재질은 알루미늄 합금으로 제작되었으며, 주기관 250마력, 최대속력 40노트(74km), 2.84t급으로 선장1명을 포함한 최대 승선인원이 10명이다.

이번 강원208호의 임무는 소양호에서 어업인의 안전 조업 지도, 불법어업 단속 및 구조・구난 등 다목적으로 활용 될 예정이다.

한편, 군은 8일 부평 선착장에서 김광철 인제부군수 및 관계공무원, 어업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어업지도선 강원208호의 안전기원제 행사를 개최하고 무사 운항을 기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